안양지역얘기 719

[심재민]행정 패러다임의 전환 _ 양 구청 폐지

[심재민]행정 패러다임의 전환 _ 양 구청 폐지 [2016.04.09]안양시의회 의회운영위원장 심재민 하나의 생명체는 태어나서 자라고 번성하다가 때로는 쇠퇴하기도 하고 또 다시 일어서기도 하는 등 다양한 변화의 과정을 거친다. 도시도 마찬가지로 수많은 변화와 발전의 과정을 거치게 된다. 우리시는 지금 쇠퇴와 부흥의 갈림길에서 제2의 안양 부흥의 길로 선로를 정하였다. 제2의 안양 부흥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이 무엇인가?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만드는 것! 시민이 행복하다고 느낄 수 있도록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준비해야 하는 것이다. 시대적 흐름에 발맞추어 시민의 행정욕구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시민과의 공감대를 형성하여야 한다. 시민의 체감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노력이 있다면 이에..

[송경호]안양의 'APAP'

[송경호]안양의 'APAP' [2016.03.28]안양공공예술기획단 단장 안양은 공공예술도시다. 이미 10년 째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APAP)를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게다가 국내 최초, 최대, 최고 규모를 자랑한다. 공공예술이 낯선 10년 전 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공공예술을 시작했다. 인구 60만 도시로서는 상대적으로 큰 공과 돈을 들인다. 그 새 도시 풍경이 달라지고 있다. 안양예술공원(78점)과 평촌(45점), 그 밖의 지역(19점)에 설치된 작품이 140점을 웃돈다. 세계적으로 잘 알려진 예술가들과 국내의·지역의 내로라하는 작가들이 참여했다. 안양이 공공예술에 공들이는 이유는 각별하다. 프랑스 철학자 르페브르의 말처럼 도시 자체가 작품이 되고, 시민이 예술가가 되는 미래를 도모하고 있는지도 모른..

[김윤주]국립한국문학관, 군포에 세워져야 하는 이유

[김윤주]국립한국문학관, 군포에 세워져야 하는 이유 [2016.02.15]군포시장 국립한국문학관, 군포에 세워져야 하는 이유 경기 군포와 파주, 인천, 서울 은평과 동작, 충북 청주와 진천, 광주, 강원도 강릉과 원주 그리고 춘천까지 많은 자치단체가 하나의 목표를 위해 선의의 경쟁 중입니다. 국립한국문학관, 근대 문학 100여년의 역사를 모아 보존하고 전파하며 새로운 시대 창작의 요람이 될 시설을 유치하는 것. 저마다 다양한 이유와 당위성을 내세우며 “문학관은 우리 지역으로”를 외치고 있습니다. 지난해의 마지막 날 국회에서 ‘문학진흥법’이 통과되며 국립한국문학관 설립은 기정사실이 됐습니다. 이에 발맞춰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상반기 중 건설 예정지를 선정하고, 2019년 완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

[조성현]천주교 ‘하우현성당’을 찾아가다

[조성현]천주교 ‘하우현성당’을 찾아가다 [2014.01.06]안양문화해설사 박해의 아픔을 품은 곳, 천주교 ‘하우현성당’을 찾아가다 청계산과 광교산맥을 잇는 골짜기 외딴곳, 청계산자락 기슭에 있는 하우현성당은 19세기초반 천주교신자들이 박해를 피해 산골에 모이면서 형성된 100여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성당이다. 산세와 어우러진 조용한 산골마을에 입지한 하우현성당은 도심에 있는 대성전에서는 누릴 수 없는 색다른 운치와 정감이 느껴진다. 조용하고 주변에 울창한 산림과 높고 깊은 산 등 천혜의 자연조건들은 천주교박해를 피해 찾는 교우들에게는 숨어서 미사를 올리기에 다행이면서 적합한 안식처였다. 교통수단이 발달하지 않았던 시대 하우현(下牛峴 속칭, 하우고개)은 옛날 광주부 의곡면에 속해 있었고 인천, 제물포, ..

[조성현]수리산 최경환성지를 찾아 성인의 삶과 일대기를 조명하다

[조성현]수리산 최경환성지를 찾아 성인의 삶과 일대기를 조명하다 [04/15] 안양8경중 제5경인 수리산성지는 천주교 기해박해(1839)당시 교우촌이 있던 장소로 한국교회의 역사와 순교의 아픔을 간직한 곳이다. 김대건신부와 함께 목회활동을 했던 최양업신부의 부친 최경환(崔京煥, 프란시스코, 1803~1839)성인의 묘가 병목안 수리산골짜기에 모셔져 있다. 최경환성지에는 최경환성인을 기리는 고택성당과 야외미사터, 묘소(동굴성모상과 가묘)가 있고 순례자들이 묵상하며 예수의 십자가길을 함께 걸을 수 있는 동산이 있다. 수리산성지가 있는 안양9동 병목안은 병의 목처럼 입구는 좁지만, 마을에 들어서면 골이 깊고 넓다하여 붙여진 자연지명이다. 조선시대에는 과천지방에 속해 있었고, 당시 ‘뒷뜸이’이라 불리던 수리산 ..

안양, 성결대학교 제8대 총장에 윤동철 교수

[안양]성결대학교 제8대 총장에 윤동철 교수 [2016.04.19] 성결대학교 제8대 총장으로 윤동철(60) 신학부 교수가 선출됐다. 학교법인 성결신학원은 최근 이사회를 열어 윤동철 교수를 신임 총장으로 선출했다고 19일 밝혔다. 현재 성결대학교 신학부 교수로 재직 중인 신임 윤 총장은 이 대학 신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나사렛신학교에서 목회학석사, 드류대학교 신학대학원에서 신학석사,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석사와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성결대학교 기획처장, 한국복음주의조직신학회의 초대공동회장과 협동총무 등을 역임했다. 성결대학교는 1962년 신학대학으로 출발해 1980년대 인문, 사회계열 단과대를 설립하면서 정규대학으로 바뀌었고 현재는 단과대 6개, 대학원 6개를 갖추고 있다.

의왕, 이서형.이한숙, 2016년도 의왕시 장애극복상 수상

의왕, 이서형.이한숙, 2016년도 의왕시 장애극복상 수상 [2016.04.10] 2016년도 의왕시 장애극복상 수상자로 이서형(54)씨와 이한숙(48·여)씨가 선정됐다. 의왕시는 지난 6일 ‘제8회 의왕시 장애극복상’ 공적심사위원회를 열고 장한장애인 부문에 이서형씨를, 재활도우미 부문에 이한숙씨를 각각 선정했다. 이서형씨는 청각언어1급 장애인으로 농아인협회에서 같은 장애를 겪고 있는 장애인들에게 한글교실을 시작했으며, 2014년에 수화경연대회 개최, 2015년에는 장애인이 즐기기 쉬운 스포츠 ‘슐런’을 보급하는 데 앞장선 점이 인정돼 장한 장애인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한숙씨는 의왕시의 유일한 장애아전담 어린이집인 징검다리 어린이집에 2007년 보육교사로 입사해 중증장애아 주간보호센터로 전환된 현재까..

군포, 김윤주 군포시장 ‘2016 대한민국 창조경제 대상’ 수상

김윤주 군포시장 ‘2016 대한민국 창조경제 대상’ 수상 [2016.04.09] 남들과 다른 창의적이고 적극적인 행정으로 주목받아온 김윤주 군포시장이 지난 6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6 대한민국 창조경제 대상’ 시상식에서 경영혁신 부문 대상을 받았다. ‘2016 대한민국 창조경제 대상’은 대한상공회의소와 동아일보가 공동 주최하고, 미래창조과학부와 산업통상자원부 그리고 동반성장위원회가 후원한 상으로 창조경제 활성화와 조직 혁신으로 사회발전에 공헌한 각계의 리더와 기관․단체에 수여되고 있다. 이와 관련 대회 주최 측은 김윤주 군포시장이 개인의 정치적 입지보다 시민 행복을 향상하려 ‘재정자립도를 떨어뜨렸다’는 오명을 감수하면서도 정부 예산을 대거 확보해 시정 발전에 사용하는 소신 행정을 펼친 점이 높..

더불어민주당의 안양시 만안구 후보 단수공천에 대한 우리의 입장

[안양]더불어민주당의 안양시 만안구 후보 단수공천에 대한 우리의 입장 [2016.03.13] 50여개 시민사회단체 대표자로 구성한 가 3월 13일 더불어민주당에게 안양시 만안구 20대 총선 후보 단수공천을 즉각 철회하고 민주적인 경선을 보장하라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 더민주는 민주적인 경선을 보장하고 이종걸 원내대표는 자진하여 경선에 임하라! - 더불어민주당의 안양시 만안구 후보 단수공천에 대한 우리의 입장 - 지난 3월 10일 더불어민주당이 안양시 만안구 20대 총선 후보 선정에서 구체적인 사유를 명시하지도 않고 민주적인 경선절차를 생략한 채 이종걸 원내대표를 단수 공천한 데에 대해 개탄과 우려를 금할 수 없다. 먼저 우리는 특정정당의 내부 절차에 개입하고 특정후보를 편들 아무런 이유도 의사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