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보따리/자료 338

[20230320]안양시 역사 사진 갤러리-만안구청 계단

안양시 만안구청이 시 승격 50주년을 기념해 옛 안양시청이었던 구청 청사 내에 안양의 옛 모습을 담은 안양시 역사 사진 갤러리를 2023년 3월18일 오픈했다. 만안구(구청장 김승건)는 안양시 홍보실이 소장한 옛 사진과 만문누리 회원 및 안양시청 퇴직공무원 등으로부터 1920~80년대 안양시의 구도심 풍경을 찍은 사진을 제공받아 청사 본관 계단 벽면에 갤러리 형식으로 설치해 시민들에게 공개했다. 안양시 승격 역사 사진 갤러리 설치 사업은 만안구가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만문누리’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만문누리’란 만안의 문화와 역사를 발굴 및 홍보하여 세상이 널리 누리게 한다는 의미로, 구는 급격한 도시화의 진행에 따른 고유문화의 소실에 대응하고자 해당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안양..

[20240402]안양 박달군용지, 우리나라 최초 원자로 후보지였다

고 이승만 전 대통령은 원자폭탄에 관심을 갖고 우리나라 최초의 원자로(연구용 원자로)를 서울에서 떨어진 진해, 안양 등지에 세우려고 했다. 그러나 미국측의 반대로 결국 서울공대가 있던 공릉동에 지어졌다. 서울대 김성준 연구원(과학사 및 과학철학협동과정)은 2005년 5월 28일 서울대에서 열린 한국과학사학술대회에서 ‘1950년대말 두 미국인 과학자의 한국 원자력 보고서’를 발표했다. 김연구원은 이 논문에서 “이대통령이 원자폭탄을 염두에 두고 연구용 원자로를 인적이 드문 외진 곳에 지으려 했다”고 밝혔다. 김연구원은 그 증거로 물리학자로서 초대 문교부 원자력과장을 지냈던 윤세원 박사의 개인 비망록 등을 들고 있다. 기록에 따르면 윤박사는 원자력과장에 부임한 직후 이승만 대통령을 만났다. 이대통령은 윤박사에..

[20240306]군포역사신문-군포시사 별책3권(PDF파일)

고려시대 군포 지역의 역사에서 중요하거나 의미있는 주제를 선정하여 신문기사의 형식을 빌어 시계열적으로 제시한 결과물로 군포시사 제3권에 수록된 .PDF 기록물이다. 기획의도와구성 이 책은 선사시대부터 현재까지 군포 지역의 역사에서 중요한 사건이나 의미 있는 주제를 선정하여 신문기사의 형식을 빌어서 시계열적으로 제시한 것이다 역사연표를 발전시려 좀 더 풍성한 정보를 제공하고,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신문의 형식을 통해 쉽고 생생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재현하려는 의도로 기획되었다 이를 통해 주민들이 자신의 삶과 지역이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음을 ·파익하고 좀 더 지역에 대한 관심을 갖게 되기를 바란다. 기술원칙 • 이 책에 실린 기사는 사실(史홉을 기초로 하였으며, 내용 이해를 위해 팔요한 경우 사실의 범위 내..

[20240223]안양 호계동에 자리했던 전파연구소 시설

2019.09.09/ #안양 #전파연구소 #호계동/ 10년전인 2009년 찍은 사진으로 안양 호계동에 있던 전파연구소(1966-2009)다. 우리나라 최초의 전파연구 산실이었는데 안타깝게도 2010년 우정사업본부 '우체국물류센터' 가 들어서면서 사라진 건축물이다. 1960년대 초 전파의 관리와 감독이 중요하게 인식됨은 물론이고 나아가서는 전파가 국가의 중요한 자산임을 인식하게 되면서 전파 관리 업무를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국가기관이 탄생했다. 연구소 부지 선정의 기준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전파 잡음이 가장 적어야 하는데 당시 수도권에서 조건을 만족시키는 부지를 잡은 것이 경기도 시흥군 안양읍 호계리 77외 6필지(4,926평) 규모로 1965년 7월부터 공사를 시작하여 1년 만인 1966년 7월 ..

[20240215]아이스하키 '안양 한라'가 걸어온 길

안양한라는 어떻게 강팀이 되었나? ① 지난 1994년 ‘만도 위니아’ 아이스하키팀으로 출발한 안양 한라는 2004년 안양시로 연고지를 옮기면서 ‘안양 한라위니아’ 아이스하키팀으로 팀 명을 변경한 후 2006년 지금의 이름으로 바뀌었습니다. 아시아리그에서 우리나라 팀 중 유일하게 우승을 한 구단이며, 지난 시즌까지 총 4번의 우승컵을 들었습니다. 팀을 이끄는 대표 선수로는 주장인 박우상, 지난 시즌 리그 MVP 김상욱, 국내 최고의 테크니션 조민호, 골게터 김기성, 수호성 맷 달튼(골리) 등이 있습니다. 그 어떤 스포츠보다 박진감이 넘치는 빙상스포츠의 꽃 아이스하키. 오랜 인고 끝에 열매를 맺기 시작한 한국 아이스하키에게 있어 안양한라라는 팀이 가지는 의미는 남다릅니다. 불모지와 같던 아이스하키에서 태어나..

[20240215]한라그룹 변천사 및 안양.군포와의 관계

2024.02.15/ #아카이브 #옛사진 #안양 #군포 #현대양행 #한라 #만도/ 고 정주영 현대그룹 회장의 동생인 고 정인영 회장이 설립한 현대양행이 만도-한라-HL로 이어지는 그룹의 출발점에는 안양과 군포에 있던 공장들이 한몫을 한다. 1962년 10월 '5대양 6대주를 넘어 나아간다'는 뜻의 사명으로 서울 중구 무교동 92번지에서 ㈜현대양행으로 창립한 후 1964년 6월1일 안양시 박달동 120에 안양공장(안양기계제작소)를 신축한다. 안양기계제작소는 초창기 스푼, 나이프, 포크와 주전자, 냄비 등을 생산한 양식기 공장이었으나 1969년부터 자동차부품을 생샌한다. 1970년대 들어서면서 현대양행은 안양기계제작소의 자동차 부품 생산이 본궤도에 오르며 기계공업으로 그 활동 영역을 넓혀간다 1976년 12..

[20240203]우리그림에서 1989년 만든 그림책 "구름가족이야기"

2024.02.02/ #아카이브 #옛자료 #그림책 #구름가족이야기 #우리그림 #since1989 #이억배컬렉션/ 1989년 그림사랑동우회에서 시민들과 함께 만든 그림책이다. "구름가족 이야기는 작가들과 시민들이 함께 공동 창작물로 만들어 낸 작은 성과물이었죠. 판화작업으로 만들어진 이 그림책에서 어려움에 처한 이웃을 위해 헌신했던 구름가족의 행동에서처럼 우리 시민사회가 건강한 미술을 하길 바랐던 '우리그림'의 뜻이 반영된 작품이었습니다." -박찬응작가- 이 자료는 우리그림에서 활동한 이억배 작가가 수집해 보관해왔던 기록물로 지난 2019년, 경기문화재단이 주최한 '시점時點·시점視點-1980년대 소집단 미술운동 아카이브전'을 통해 시민들에게 소개됐으며 현재는 경기도 메모리에 저장돼 있다. 경기도메모리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