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6718

[20220324]안양6동 도로밑으로 흐르는 안양천 지천 '소곡천'

2022.03.23/ #안양 #동네 #도시산책 #복개천 #소곡천/ 안양6동에 자리한 은혜와진리교회앞을 지나는 도로(소곡로)처럼 보이지만 사실상 예전에는 안양천의 지천인 소곡천으로 복개한 구간이다. 소곡천은 수리산자락 신성고교 옆 계곡에서 흘러 소곡마을(현 씨엘포레자이아파트단지)을 지나고, 안양세무서, 옛수의과학검역원 담벼락을 따라 흐르고 덕천마을(레미안메가트리아단지)을 지나 안양천으로 연결되는 지천이었는데 복개돼 물줄기는 안보이지만 도로밑으로는 하수관로가 매설돼 물이 흐른다. 특히 덕천마을 재개발하면서 당초 소곡천 구간을 지상 노출형 지하 복개형을 놓고 고민하다 결국 복개했다. 메가트리아는 2007년 턴키방식으로 삼성물산이 수주하여, 약 10년 동안 아파트 건설을 통해 2016년 10월 4,250세대가 ..

[20220324]안양6동 옛 검역원내 80년된 수양버들에도 봄기운 물씬

2022.03.23/ #안양 #동네 #도심정원 #옛수의과학검역원 #버드나무 #푸릇푸릇. 안양 도심에 숨어있는 정원 같은 안양6동의 옛 국립수의과학검역원 부지. 활용 용도를 아직 찾지못해 방치되면서 오래된 남들이병들고 죽어가고 있어 안타깝기만합니다. 그중 1940년대 심었을것으로 추정돼 수령 80-100년은 됨직한 정원 한복판에 우뚝 서있는 버드나무(수양버들). 나무 밑둥 아래 땅속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왕개미 서식지가 자리하고 있을것으로 추정되는 곳이지요. 하지만 세월이 오래되다보니 나무 가둥 허리가 절반 가까이 썩어 구멍이 생기고 몰상식한 사람들이 쓰레기를 버려도 그대로 방치하는등 관리 부재속에 나무가 아파 신음 하고 있지요. 그래도 2022년 봄이 찾아오자 축축 늘어진 야들야들한 수양버들 가지에 푸릇..

[20220323]안양6동 옛검역원 뜨락에 산수화 노랗게 만발했네요.

2022.03.23/ #꽃 #봄봄봄 #산수유 #옛수의과학검역원. 안양 도심속 멋진 정원. 이곳은 1950년대 지어진 연구소 건물도 톡특하지만 국내 최대 규모의 왕개미서식지로 유명하고, 1920-30년대 심어진 미루나무와 벚꽃나무 그리고 산수유나무 등 수목이 우거져 하루종일 새소리를 들을수 있지요. 지금은 매년 봄이 되면 가장 먼저 피는꽃 산수유가 노랗게 피어나 그야말로 멋드러집니다. 지나치는길에 잠깐 들려 구경하고 가세요. 주차장도 있어요.

[20220318]안양 삼막사 화재.... 성무 주지스님 입적

안양 삼막사 성무 주지스님 17일 화재로 입적 3월17일 오후 안양 삼막사 종무소 건물에 불(경찰과 소방 18일 방화로 추정)이 나 주지 성무스님이 입적했다. 법랍42년, 세수 61세. 빈소는 안양 메트로장례식장 202호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3월22일 오전9시 화성 한백산 추모공원.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3월17일 오후 3시14분 안양시 만안구 석수동 삼막사 경내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 25분만인 오후 3시39분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3대 등 소방장비 36대와 인원 110명을 동원해 진화작업에 나섰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1시간 20여 분만인 4시31분께 초진을 완료했지만 화재 당시 건물 안에 있던 성무스님은 빠져나오지 못했다. 전소된 종무소 건물에는 주지 스님의 집무실이 함께 ..

[20220312]안양 명학공원의 짤려나간 나무들 볼때마다 마음 아프다

2022.03.12/ #안양 #동네 #골목 #명학공원 #안양8동 #아픔/ 명학공원의 짤려진 나무들.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명학공원에서 잘 자라온 나무들이 짤려진 모습을 볼때마다 마음 아프다. 오디 열매때문에 바닥이 지저분해진다고 명학공원의 명물 뽕나무를 무참히 베어도, 가지치기를 한다고 생나무 가지를 베어내도 누구 하나 책임지는 사람이 없는듯 싶다.

[20220311]안양 신성중 '2022 탄소중립 중점학교'로 선정

안양 신성중학교가 ‘2022 탄소중립 중점학교 지원 사업' 중점학교로 선정됐다. 교육부, 환경부,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산림청, 기상청이 지난 10일 발표한 ‘2022 탄소중립 중점학교 지원 사업*’ 선정 결과에 따르면 전국에서 유치원 2곳, 초등학교 9곳, 중학교 5곳, 고등학교 4곳등 총 20곳이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학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관계부처 업무협약(2021.4.13.)’에 따라 지난해 6개 관계 부처가 공동으로 2021 탄소중립 중점학교 지원 사업을 진행한 데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이번 ‘2022 탄소중립 중점학교 지원 사업’에 전국 92개 학교가 신청하는 등 미래세대의 탄소중립 실천과 기후·환경교육에 대한 많은 관심을 보여 주었다. 선정된 탄소중립 중점학교에는 기후위기·생..

[옛신문읽기]최초의 원자력연구소 안양 박달리에 건설하려 했다.

2022.03.07/ #옛신문읽기 #아카이브 #기록 #역사 #응답하라1958 #안양 #원자력연구소/ 우리나라 최초의 원자력연구소 안양 박달리(군용지)에 건설하려 했다. 옛 신문과 초대 문교부 원자력과장을 지냈던 윤세원 박사의 비망록 등 기록을 보면 고 이승만 전 대통령은 원자폭탄에 관심을 갖고 우리나라 최초의 원자로(연구용 원자로)를 서울에서 떨어진 진해, 안양 등지에 세우려고 했다. 그러나 미국측의 반대로 결국 서울공대가 있던 공릉동에 지어졌다. “이승만 대통령도 원폭제조 시도” 2005년 05월2일자 경향신문에 따르면 서울대 김성준 연구원(과학사 및 과학철학협동과정)은 지난달 28일 서울대에서 열린 한국과학사학술대회에서 ‘1950년대말 두 미국인 과학자의 한국 원자력 보고서’를 발표했다. 김연구원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