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8534

제33회 안양단오제 평촌 중앙공원

2013년 행사를 끝으로 잠시 중단됐던 안양시 단오제 행사가 3년만에 다시 열린다. 안양시와 안양문화원은 시민의 안녕과 주민화합을 다지는 제33회 안양단오제 행사를 6월 4일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평촌중앙공원 다목적운동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단오절은 예로부터 설․추석․한식과 함께 우리 민족의 4대 고유 명절 중 하나로 한해의 평안과 풍년, 자손의 번창을 기원하며 이어져 내려왔으며, 씨름과 줄다리기, 그네뛰기, 창포물에 머리감기 등을 즐기며 마을주민 간 화합의 장을 마련하는 계기로 삼아왔다. 안양문화원이 주관하는 올 단오제 행사는 3년만에 다시 열리는 만큼 잊혀가는 우리의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켜 시민 모두가 참여하며 즐기는 시민한마당 축제로 마련돼 전통놀이 경연대회와 체험행사, 각종 공연 등으로 꾸..

1960년대 안양의 국립수의과학검역원 전경

안양시 자료에서 찾은 안양6동에 있는 국립수의과학검역원(현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의 1960년대의 모습입니다. 사진 앞쪽 빈터는 현재의 만안세무서이고, 우측 야산위로는 2012년에 만안경찰서가 신축됐지요. 사진 위쪽 중간을 가로지르는 신작로를 보면 우측 끝자락에 현재도 있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기지원 건물이 있으며 그 옆으로 도로가 휘어지는 곳에 구 안양경찰서가 들어서기 전입니다. 특히 군포쪽(현 금정역)으로 연결되는 도로가 뚫리기 전임을 알수 있습니다. 또 검역원 우측에는 현재 안양변전소가 들어서 있지만 당시에는 한옥들이 있었네요.(당시 안양시내 전기는 현 안양 역전우체국 옆에 있던 변전소에서 공급) 사진속 국립수의과학검역원(가축위생연구소)이 있던 자리에는 일제강점기인 1938년 밤나무 밭이 있던 곳에..

안양의 특산물을 새겨놓은 우체국 소인

2012년 안양우체국이 안양에서 발송되는 편지봉투나 우편엽서에 찍는 관광통신일부인(소인-스탬프)을 새로 만들었는데 1974년 이후 이니 근 40여년 만입니다. 관광통신일부인은 지역에 기념할 만한 관광유적을 스탬프로 별도 제작해 국민에게 관광지에 대한 추억을 오래 간직하도록 하기 위해 사용하는 우편물 날인용 일부인을 말합니다. 전자메체의 발달로 요즈음 문자메세지, 이메일, SNS로 소식을 주고받다 보니 저 자신도 예쁜 편지지에 정성껏 손글씨를 써 편지봉투에 넣어 풀칠을 하고, 우표를 붙인후 편누군가에게 소식을 전한지가 언제인가 기억이 가물가물합니다. 체신청 자료를 통해 과거 우편물에 찍었던 안양을 상징하는 이미지들과 소인을 찾아보니 제법 있습니다. 안양의 대표적 상징물을 이미지에 담아 전한 것은 1965년..

1969년 안양유원지 유료풀장 만안각수영장

1969년 여름의 안양유원지(현 안양예술공원) 풍경으로 1977년 안양대홍수로 처참하게 파괴된 후 지금은 그 흔적도 찾기 어려운 만안각 수영장으로 그야말로 물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바글바글합니다. 수영장 뒷쪽 산으로는 20여채 정도의 방갈로도 있었지요. 1932년에 개장한 안양유원지는 1960-70년대 서울과 수도권 주민들의 여름철 피서지로 체신부가 우편출장소를, 국립도서관은 임간문고를, 철도청은 안양유원지 입구에 임시역까지 설치했었지요. 관보를 보면 1966년 여름피서철인 8월 6일-28일까지 토요일.공휴일에 경부선 안양 풀 임시승강장(시흥~안양역, 안양풀입구)이 운영됐으며, 1967년에는 7월 14일부터 8월 20일까지 여객을 받는 등 안양 풀 임시승강장은 1969년에도 운영했다는 기록이 있네요. 옛..

1970년대 중반 안양 수푸루지마을과 비봉산 그리고 대림대학

안양시 비산동 안양천변 논(현 한화 꿈에그린아파트)에서 바라본 수푸루지(임곡마을- 현 비산1동)와 비봉산의 옛 사진으로 현 대림대학교가 들어선 산자락에 부지 조성 공사가 한창인 모습이다. 비봉산은 산 봉우리가 두개이지요. 우측에 있는 봉우리는 중턱에 망해암이 있는 산, 뒷 봉우리는 안양항공무선표지국(비행기 등대)이 있는 정상으로 정상에는 석재와 콘크리트로 둥그렇게 만든 건축물이 자리하고 있다. 앞서 올린 사진과 비교해 볼때 비봉산 좌측의 판잣집들이 철거된 것으로 볼때 1970년대 중반이 아닐까 싶다. 눈길을 끄는 것은 사진을 확대해 보니 사진 우측 산자락(부지 조성)에 안양여중고교 부지 라는 글씨가 쓰인 입간판이 세워져 있다. 당초 안양여중고를 이곳으로 이전하려다 대림대학을 설립한 것으로 보여진다. 대림..

1970년대 초반 안양 수푸루지마을과 대림대학 설립 공사

안양천변(안양7동 덕천마을쪽)에서 바라본 수푸루지(임곡마을- 현 비산1동)와 비봉산과 대림대학교 신축을 위한 터 닦기 공사 모습이 보이는 옛 사진이다. 1975년 개통한 비산대교가 놓여지기 전인 모습을 볼때 70년대 초반으로 여겨진다. 사진 중앙에 산이 깍인 곳은 현 대림대학교가 들어선 자리인데, 산자락 좌측 산비탈에는 빼곡하게 판잣집들이 자리하고 있었다. 대림대학교는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임곡로(비산동)에 있는 사립전문대학이다. 1977년 6월 이재준(李載濬)이 운영하는 학교법인 대림학원에서 대림공업전문학교로 설립하였다. 초대교장에 성환태(成煥泰)가 취임하였으며, 설립 당시의 중공업육성정책에 따라 기계과·전기과·토목과·건축과를 설치하여 입학생 880명으로 개교하였다. 1979년 3월 대림공업전문대학으로..

1970년대 초반의 비산대교 가설 공사

안양 만안구와 동안구를 연결(안양 중앙로에서 산업도로와 관악로) 하는 비산대교(길이 98m) 공사가 한창인 1970년대 초반의 모습으로 안양천을 동서로 가로질러 교각만 세워져 있습니다. 사진 좌측은 안양 만안구쪽 우측은 이마트 쪽으로 뒷쪽으로는 망해암이 있는 비봉산과 수푸루지 마을이 보이는 것을 볼때 안양7동 덕천마을 쪽에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현재 대림매학이 들어선 비봉산에는 산 증턱까지 판잣집이 들어선 것이 살기 힘들었던 당시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출처 안양역사사료관 비산대교는 1975년 6월25일 당시 안양동 지역(현재 만안구)에 비해 상대적으로 낙후된 비산동 지역 개발과 교통량 증가에 발맞춰 동서축을 연결하는 교량의 필요성이 제기되면서 다리를 세웠으며 동서 연결의 중추적인 역할을 해왔습니..

1971년 안양공설운동장 - 시흥군체육대회

1971년 안양 석수동 충훈부에 있던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시흥군 체육대회 입장식 모습으로 뒷쪽으로 멀리 삼성산과 관악산이 보입니다. -출처:안양역사사료관- 안양공설운동장은 지금의 럭키아파트 자리에 있었는데 1986년 6월 30일 현재의 비산동에 새 운동장이 건립되면서 역할를 다하고 매각돼 아파트가 들어서지요.

1970년대 안양 석수동의 공설운동장

1970년대 안양시 만안구 석수동 안양천변 충훈부에 있던 안양공설운동장의 모습으로 지금의 럭키아파트 자리입니다. 올해(2013년)는 안양시 승격 40주년이 되는 해로 지금의 안양 일번가에 시흥군청과 안양읍사무소가 있던 때부터 이곳에 공설운동장을 만들어 체육대회 등 각종 행사들이 열렸지요. 안양시는 1986년 6월 30일 현재의 비산동에 새 운동장을 건립하여 이전했으며 이후 일반에 매각됩니다. 김광남 80년대 중반 시민의 날 행사를 여기서 했죠. 지금처럼 연예인이 흔하지 않은 시절이라 영등포 금마차 카바레에서 무희들을 초청?해 왔습니다. ^^ 2013년 6월 14일 오전 2:15 · 좋아요 · 1 김종철 저도 당시에 그곳에가서 새안양회 체육행사가 있어 어머님하고 도시락 가지고 놀곤 했지요...꼿챙이마을도 ..

1970년대 안양천 쌍개울과 부흥산업사

안양 도심을 관통하는 안양천과 학의천이 만나는 합류지점으로 1970년대 쌍개울의 모습입니다. 당시만 해도 이곳에는 은모래가 쫘악 깔려 있었고, 아이들은 유리 어항에 깻묵을 넣어 송사리와 모래무치 등 고기를 잡느라 해가 지도록 시간 가는줄 몰랐지요. 사진 좌측 위로 안양-수원간 경부산업도로 다리(비산교)가 보이는 하천이 학의천이고, 우측으로는 안양천 군포방향으로 두개의 하천이 합류한다 해서 예로부터 쌍개울이라 불리웠습니다. 하지만 지도 등에는 '쌍개울'이란 지명이 전혀 등장하지 않습니다. 대다수 안양시민들도 잘 모르지만 안양천 자전거도로를 이용하는 자전거 매니아들은 이곳에 화장실을 갖춘 카페테리아와 휴식공간이 있어 잘 알고 있지요. 사진 오른쪽 건물은 미룡아파트이고 왼쪽 굴뚝이 있는 건물은 남성 의류를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