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지역시민연대/안양지역정보뱅크

[안양]안양 석수시장 해오름 콩국수(2018.06.04)

안양지역명소/동네맛집

 

#안양 #콩국수 #해오름식당 #석수시장 #가성비굿/ 소바, 냉메일, 냉면, 밀면, 콩국수 등 시원한 면을 찾게 되는 여름입니다. 한여름 무더위를 씻어주는 별미로 콩국수만 한 음식도 드물지요. 시원한 콩국에 채 친 오이를 올려놓고 얼음 동동 띄우면 보기만해도 시원합니다. 

안양에서는 석수동의 뽕잎서리태콩국수, 관양동의 초원칼국수집 서리태콩국수, 안양예술공원의 남씨네 등 맛있는 콩국수집으로 입소문난 식당이 있었는데 주인장 아주머니들이 콩 삶고 껍질 까는 일에 힘들어 하다 결국 문을 닫아 지금은 맛있는 콩국수집을 찾기 어려워졌답니다.
6월이 되자 도심 식당가에 콩국수 메뉴를 써붙인 식당들이 여기저기 보입니다마는 깊고 진한 콩국물을 만들어 내는 곳을 발견하기가 쉽지않네요.

그러던중 콩국수를 잘하는 집이 있다고 한 페친이 귀띔합니다. 그래서 찾아간 곳은 안양 석수시장 초입의 자그마한 식당 해오름. 시장통을 오다가다 보던 곳으로 점심시간에 보니 손님들이 꽤 많다 싶었던 밥집겸 술집인 듯한 동네식당이지요.
주방장겸 사장인 주인 아주머니 혼자서 일는듯 싶은데 요리솜씨가 좋다는 페친의 자랑.
매뉴판을 보니 콩국수가 6000원이네요. 듣기로는 서리태라던데. 김치찌게, 된장찌게, 청국장 등을 비롯 다른 식사 메뉴들도 5-6000원대로 저렴하네요. 과연 질도 괜찮을런지.
콩국수를 주문하자 주방에 우~~웅 기계 돌아가는 소리가 들립니다. 즉석에서 콩을 갈고있다는 증명이지요. 혼밥시대에 안양예술공원 모 식당의 경우 콩국수 1인분은 안판다고 거절해 '욱' 하고 한마디 던질뻔 했다 참았었는데 감사할 일이지요.
3-4분여 콩을 가는 기계소리가 들린후 드디어 콩국수 한그릇이 나왔습니다. 날이 덥다고 얼음 다섯개를 동동 띄웠는데 찐한 콩국물에 면도 탱탱한 것이 양도 푸짐해 가성비 최고입니다.
참고로 얼마전 방송한 수요미식회에서 한 콩국수 집의 맛 평가를 하면서 진한 콩국물을 극찬했는데 그 비결을 국내산 백태와 참깨, 땅콩을 넣어 만들어 깊고 진한 맛을 낼 수 있었다고 말하면서도 맛있는 콩국물의 비밀은 좋은 콩만을 사용하는 것이라 결론 내렸지요.

 

위치: 경기 안양시 만안구 석천로 181번길 14(석수시장 초입) .. 점심 식사 피크 시간대는 피하는 것이 좋을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