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지역시민연대/안양지역정보뱅크

군포시 정수장 소수력 발전시설 설치

안양지역뉴스/군포
군포시 정수장 소수력 발전시설 설치

[04/28 시민연대]하루 2천400㎾ 생산

  

군포시가 신재생에너지인 소수력 에너지를 하루 평균 2천200㎾~2천400㎾ 생산, 연간 9천만원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4월부터 12월까지 수도사업소 내 정수장에 전국 최초로 조속기 등 부속설비가 전혀 없는 라인스크루 수차 방식의 소수력 발전기를 설치하고, 올해 3월 말까지 시험 운전을 완료했다.

그 결과 연간 80만㎾의 소수력 에너지 발전이 가능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이는 수돗물 생산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수도사업소 전기 사용량의 11%를 감당하는 전력이다.

이에 따라 시 예산은 연간 9천만원이 절감돼, 국비를 포함한 장비 설치 사업비 9억1천만원을 10년(시비의 경우 5년) 정도면 회수할 수 있다는 것이 시의 설명이다.

관련 업계에 의하면 이번에 시가 설치한 소수력 발전기의 내구연한은 30년으로, 3~5년마다 일부 부품을 교체하는 것 외에는 유지보수비용도 거의 소모되지 않아 효율성이 매우 높다.

강민원 수도사업소장은 “소수력 발전기 운영으로 시는 예산 절감 외에도 발전량에 해당하는 탄소배출권도 확보할 수 있게 됐다”며 “크게 보면 온실가스 감축에도 기여할 수 있어 시민과 국가 전체에 도움이 되는 사업”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수돗물 생산량에 따라 자동 가동하는 소수력 발전기 운영으로, 군포시수도사업소가 친환경 에너지 생산의 모범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