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지역뉴스/안양

[20211217]김중업 100주년 <김중업, 더 비기닝: 건축예술의 문을 열다>

안양똑따기 2021. 12. 17. 13:57

안양문화예술재단 김중업건축박물관(관장 김태원)이 건축가 김중업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마련한 기획전 <김중업, 더 비기닝: 건축예술의 문을 열다>1216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022626일까지 김중업박물관 1층 상설전시관에서 열린다

건축가 김중업 초기 주요 작품을 시기별로 선보이는 김중업, 더 비기닝: 건축예술의 문을 열다기획전은 주한프랑스대사관과 르 코르뷔지에 재단이 이번 전시를 후원하고, 조병화문학관 등 여러 소장자 도움으로 축적한 풍성한 자료와 영상을 에피소드별로 전시했다.

전시는 크게 3개 주제로 나눠 진행되며 1청년, 꿈을 키우다1922년 출생부터 광복 이후 한국에서 문화예술가들과 활발하게 교류했던 여정을 보여준다 2건축가 여정과 도약은 서구 근대건축 실무를 익히고 세계적인 건축가들과 교류하며 선보인 1950년대 건축 작품을 선보인다. 3한국 건축예술을 대표하다에선 김중업이 서구 근대건축과 한국 전통문화를 재해석해 제시한 한국 현대건축 작품을 살펴볼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2022년 김중업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청년 김중업의 초기작을 중심으로 건축예술관을 확인할 수 있는 건축모형, 도면, 자필수첩, 엽서, 스케치, 사진 등 작품과 자료 총 300여점을 선보인다.

특히 그동안 주목받지 못했던 김중업의 뉴욕 세계박람회 한국관(1964/1965) 건축모형과 관련 자료, 김중업이 문화재 위원으로서 작성한 석굴암 보수공사 계획안 등을 최초로 공개한다.

또한 주한프랑스대사관 3D 애니메이션 영상 등 다양한 시각효과와 함께 김중업 건축 3D 프린팅 모형으로 꾸려진 체험존 역시 마련되어 있다.

김중업박물관은 온라인을 통해 관람할 수 있도록 디지털로 구현된 3DVR 전시와 연계교육 프로그램을 박물관 누리집에 게시할 예정이다. 전시 관람료는 무료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