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지역시민연대/안양지역정보뱅크

[20200926]이용자 없어 애물단지로 전락한 안양 인라인롤러경기장

도시사진기록/골목풍경

 

2020.09.26./ #안양 #동네 #골목 #인라인경기장 #비산동/ 안양시가 160억 원을 투입해 조성한 ‘안양인라인롤러경기장’ 2006년 세계인라인대회 이후 이용률이 저조해 “안양시민이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시설로 개선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지만 개발제한에 묶여 있어 대안 마련이 쉽지 않아 10년 이상 표류하며 사실상 ‘애물단지’로 전락했다.
안양 비산동 소재 안양인라인롤러경기장은 국제규격의 인라인롤러경기장으로, 사업비 163억 원(도비 10억 원, 시비 152억 원)이 투입돼 지난 2006년 5월12일 개장됐다. 대지면적은 2만8천156㎡이며 현재 사단법인 부흥스포츠클럽이 위탁해 운영 중이다.
2019년 인라인롤러경기장 이용 현황을 보면 1월부터 11월까지 강습인원 포함 총 4천232명이 경기장을 이용한 것으로 집계돼 하루 평균 이용객이 13명에 그쳤다. 겨울철을 제외한 성수기에도 하루평균 17명 정도로 이용률이 저조해 동네 공원에 있는 인라인장보다도 못한 수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