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지역시민연대/안양지역정보뱅크

[20191128]군포시, 경기도 작은도서관 운영 정책 평가 결과 ‘최우수’

안양지역뉴스/군포

 

군포시가 경기도 내에서 작은도서관 운영 및 지원 정책 수립․시행에 탁월한 지자체로 선정됐다.

시는 27일 경기도가 도내 31개 시․군을 2개 그룹(작은도서관 40개 이상, 미만 기준)으로 나눠 지난 10월부터 최근까지 시행한 ‘2019년 작은도서관 평가’에서 2그룹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기관 표창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도가 마을의 정보 사랑방 역할을 하는 작은도서관의 활성화를 목적으로, 각 시군의 우수 사례(평가 대상 기간 2018. 10~2019. 9)를 공유․확산하기 위해 진행했다.

평가일 기준 38개의 작은도서관 운영 사례를 도에 제출했던 시는 공공도서관의 작은도서관 지원 및 협력 사업 시행, 사립 작은도서관 운영 지원, 작은도서관 운영자 역량 강화 교육 등의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남구 중앙도서관장은 “시․군별 교차점검 등 3차례의 평가에서 모두 좋은 결과를 받아 더 뿌듯하다”며 “시민 간 교류와 소통, 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하는 작은도서관 운영 활성화에 계속 최선을 다해 독서문화 공유를 계기로 하나 되는 군포시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1월 현재 군포지역에는 40개의 작은도서관(공립 7개소, 사립 33개소)이 운영되고 있으며, 위치와 이용 시간 등 관련 정보는 군포시도서관 홈페이지(www.gunpolib.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타 작은도서관 설립 및 운영 지원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듣기 원하면 중앙도서관에 문의(031-390-8872)해 안내받으면 된다.